한남대 학생들이 자연동력 친환경 이앙기 개발에 성공하고 저개발 농업국에 무상 기술전수를 추진하고 있어 화제다.

화제의 주인공은 기계공학과 4학년에 재학 중인 배근수(26), 최경훈(27), 김성후(26), 김형표(25) 학생들로 구성된 GP(Green Power) 팀이다.

이 학생들은 올해 학기 초 4학년 필수 교과목인 ‘캡스톤디자인(Capstone Design)’을 수강하며 적정기술을 활용한 발명품을 구상하던 중 농업국가가 많은 동남아시아 국가, 특히 주 GDP 생산원이 벼농사인 라오스에서 유용하게 사용될 수 있는 이앙기를 개발하게 됐다.

한남대.jpg

한남대 학생들이 개발한 자연동력 이앙기는 가격대비 성능비가 우수한 제품으로 보행이앙기 가격이 300만 원 대인 것에 비해 60만 원(동남아시아 시장 40만 원) 이내로 제작이 가능하며, 무동력 이앙기 1대로 성인 12여명이 동시에 일하는 효과를 얻을 수 있다.

이렇듯 뛰어난 가격대비 성능을 얻을 수 있었던 데 에는 학생들의 남다른 노력이 있었다.
 
학생들은 이앙기 동작 원리를 확인하기 위해 중고이앙기를 구입 후 주요부품을 추출해 시제품을 만들고, 농기계 전문생산업체인 국제종합기계 본사를 방문해 기술자문을 받는 등 지난 4개월 간 끊임없이 노력했다.

이들의 아름다운 선행에 힘을 실어준 것은 현재 한남대에 한국정부 장학생으로 온 라오스 출신의 까파리(21·사회복지학과) 학생이다.

 

아시아의 대표적 농경국가인 자신의 나라를 돕겠다는 친구들의 의기투합에 감동한 까빠리는 현재 라오스 교육부 차관인 부친 르 펑(ly foung) 씨에게 이러한 소식을 전했고, 학생들과의 면담을 확답 받았다.

이들은 이달 30일 라오스로 출국해 내달 8일까지 머물며 르 펑 라오스 교육부 차관과의 면담을 비롯해 동남아시아 농업국가에 재능기부 형태의 기술이전을 위한 실태조사를 가질 예정이다.

이번 개발팀의 조장인 배근수(26) 학생은 “우리가 설계한 제품이 저개발 국가를 돕고 지구환경도 살릴 수 있다면 공학도로서 큰 자부심과 보람이 아닐 수 없다”며, ”우리의 작은 소망을 적극적으로 지원해준 한남대학교와 교수님들께 감사드린다”라고 소감을 말했다.

 

자료:한남대학교

제목 날짜
3개 창업동아리 “위업” 달성-동명대 file 2013.08.26
HSPVF 대회 우수한 성적-경상대 학생동아리 모닝라이트 file 2013.08.26
자연동력 이앙기 개발-한남대 기계공학과 학생들 file 2013.08.01
세계청소년동아리연맹 총재취임 축하공연 file 2013.07.23
사제동행 동아리활동 프로그램 개최, 청소년동아리연맹 file 2013.06.04
페트병 활용 ‘에코 화분 만들기’ 호응-호남대 환경동아리 그린액션 file 2013.05.16
"전국 학교스포츠클럽대회 개막식 경기 개최" file 2013.05.05
‘전기전자통신공학교육과, 2012 캠퍼스 LabVIEW 최우수 동아리 선정’ -충남대 file 2013.03.06
위안부 할머니들의 아픔, 예술이 되다-고려대 file 2013.03.05
삼성 프렌드십 우수동아리 선정 -부산대 기계공학부 로봇동아리 메카트로닉스 file 2013.03.04
부경대 여학생들이 뛴다 file 2012.10.08
농어촌 출신 고등학생들을 위한 여름캠프 열려 -KAIST file 2012.08.21
“라오스에 과학의 꿈과 희망 전해줄게요” -충남대 file 2012.08.21
“자동차마니아 여학생들이 뭉쳤다!” 영남대 file 2012.08.03
영남대, 기계공학부 YUSAE 국제친환경자동차대회 한국최초 출전 file 2012.06.21
수성대 동아리 '음식남녀', 한국과학기술단체총연합회 이공계 동아리 지원사업에 선정 file 2012.05.29
금오공대 동아리 거북선신화, 말레이시아 국제발명품전시회에서 3관왕 file 2012.06.08
대원대 철도기술동아리, 과학기술동아리 지원사업에 선정 file 2012.04.22
축구동아리 KNU-FC, 2012 전국 대학 동아리 축구대회에서 3위 입상-강원대 file 2012.04.11
이제는 동아리도 '취업동아리' 시대, 전북대 file 2012.03.0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