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교육부(장관 서남수)는 29일 한국교육개발원(원장 백순근)에서 조사한 「2013년 고등교육기관 졸업자 건강보험DB연계 취업통계」결과를 발표하였다.


  ○ 이번에 발표한 고등교육기관 졸업자 건강보험DB연계 취업통계는 2013년 6월 1일 기준으로 전국의 전문대학, 대학, 교육대학, 산업대학, 각종학교, 기능대학, 일반대학원의 2013년 2월 졸업자와 2012년 8월 졸업자를 대상으로 취업 등 졸업 후 상황을 조사한 결과이다.

  ○ 특히, 이번 조사에서는 취업률의 신뢰성을 제고하기 위하여,
   - 대학이 재정지원을 통해 졸업생들을 한시적으로 취업시켜 취업률 부풀리기 방지를 위해 교외취업자 인정 기준을 강화하였다.
    ※ 대학의 재정(교비, 산학협력단, 정부재정지원금 등을 포함한 대학의 모든 회계)으로 인건비(4대 보험료 포함)를 일부 또는 전부 지원받아 한시적으로 취업한 교외취업자는 직장건강보험에 가입하였어도 취업자로 미인정

취업률추이.jpg

[2010~2013년 고등교육기관 학제별 취업률 추이]

 

□ 고등교육기관 졸업자의 건강보험DB연계를 통해 조사한 취업통계 결과 주요 특징은 다음과 같다.

  ○ 취업자는 총 286,896명으로 이 중 직장건강보험 가입자는 284,660명, 해외취업자는 1,637명, 영농업종사자는 599명이다.
    - 전체 취업률은 59.3%로 전년(59.5%)대비 0.2%p가 하락하였으나, 해외취업자는 총 1,637명으로 ‘12년 대비 313명(23.6%p)이 증가하였다.

  ○ 고등교육기관 중 전문대학의 취업률은 61.2%로 전년대비 0.4%p 상승하였고, 대학의 취업률은 55.6%로 전년대비 0.6%p 하락하였다.
    - 올해 취업의 동향을 보면, 직업교육 중심 교육기관인 전문대학과 특성화고 마이스터고의 취업률이 강세를 보이고 있다.
    - 마이스터고의 경우 90.3%(금년 첫 졸업생 배출), 특성화고 38.4%로, 전체 취업률은 37.8% 전년도 대비 0.3%p 상승하였다. 

  ○ 설립주체별 취업률은 사립대학 59.6%, 국ㆍ공립대학 58.1%로 사립대학이 국ㆍ공립대학보다 1.5%p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 사립대학 취업률 : 전문대학 61.2%, 대학 56.4%, 일반대학원 66.9%
         국ㆍ공립대학 취업률 : 전문대학 60.8%, 대학 52.4%, 일반대학원 72.2%

  ○ 성별 취업률은 남성 62.7%, 여성 56.1%로 남성 취업률이 여성보다 6.6%p 높게 나타났지만, 취업자 중 여성이 차지하는 비율이 점차 증가하고 있다..
      ※ 남성 취업률 : 전문대학 61.5%, 대학 59.7%, 일반대학원 76.8%
         여성 취업률 : 전문대학 61.0%, 대학 51.3%, 일반대학원 58.5%
      ※ 취업자 중 여성 비율 : (’11년) 47.2% → (’12년) 48.0% → (13’년) 48.6%

  ○ 7대 대계열별 취업률은 전문대학은 교육계열이 81.9%, 대학과 일반대학원은 의약계열이 각각 71.1%, 85.0%로 가장 높고, 전공별(소계열)*로는 다음과 같은 순으로 높게 나타났다.
    - 전문대학 : 유아교육(82.3%), 유럽?기타어(79.5%), 농수산(75.7%)
    - 대학 : 의학(86.1%), 치의학(84.3%), 초등교육학(78.5%)
    - 일반대학원 : 의학(89.5%), 간호학(89.1%), 반도체?세라믹공학(85.8%)
      * 졸업자가 100명 이상인 전공에 한함

□ 교육부와 한국교육개발원은 9월 중 홈페이지(www.moe.go.kr, cesi.kedi.re.kr)를 통해 「2013년 고등교육기관 졸업자 건강보험DB연계 취업통계연보」를 제공하여 국민들이 손쉽게 취업통계자료를 활용할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자료문의] 교 육 부 ☎ 02-2100-6880 취업지원과장 이재력, 담당 사무관 이홍복
[자료문의] 한국교육개발원 ☎ 02-3460-0356 교육통계연구센터 소장 강영혜, 담당 조미영